테슬라코리아, 인프라 투자 확대…“서비스센터·급속충전소 늘린다”
  • 권지용
  • 좋아요 0
  • 승인 2019.11.25 10:07
테슬라코리아, 인프라 투자 확대…“서비스센터·급속충전소 늘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슬라가 22일 과천 서울대공원에서 진행한 ‘모델3 고객 이벤트’ 행사에서 신차 인도식과 함께 네트워크 확대 계획을 발표했다.

이날 테슬라코리아 이본 챈 컨트리 디렉터는 “한국에서 모델3의 좋은 실적을 바탕으로, 내년 상반기 분당과 부산에 테슬라 센터 2개를 추가로 오픈할 것”이라고 말했다.

테슬라 센터는 구매부터 사후서비스까지 한번에 처리할 수 있는 종합네트워크다. 현재 테슬라는 청담과 하남에 판매 스토어를, 강서와 분당에 서비스센터를 각각 운영 중이다.

이어 그는 급속충전소인 슈퍼차저 스테이션과 완속충전소인  데스티네이션 차징 스테이션 추가 설치를 통한 충전 인프라 확장 계획도 전했다.

챈 디렉터는 “슈퍼차저 스테이션은 연말까지 부산지역에 3개 사이트를 추가 오픈할 예정”이라며 “인천과 부산을 포함, 연내 8곳 이상 추가 오픈하면 총 32곳 180개 이상의 스톨을 통해 급속 충전을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전국 약 400여개 완속충전소를 450개 이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고객 인도가 시작된 테슬라 모델3의 국내 판매 가격은 5369만원~7369만원이다. 모델S와 모델X 등 기존 모델 대비 가격경쟁력을 갖춰 국내 전기차 시장에서 영향력을 확대할 전망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