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대구 미래자동차엑스포] 현대차, 친환경차 대거 전시…코나존·넥쏘존 운영
  • 권지용
  • 좋아요 0
  • 승인 2019.10.17 10:53
[2019 대구 미래자동차엑스포] 현대차, 친환경차 대거 전시…코나존·넥쏘존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가 17일부터 20일까지 대구 EXCO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에 참가한다. 현대차는 코나 하이브리드, 넥쏘 등 대표 친환경 라인업의 전시를 통해 자사의 친환경 기술력을 고객들에게 선보인다.

국내외 250여 개의 승상용 완성차 및 부품 업체들이 참가한 이번 엑스포에 현대차는 참가 업체 중 가장 큰 규모인 360㎡(약 110평)의 전시장을 마련해 관람객들을 맞이하고 다양한 체험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차는 넥쏘존과 코나존으로 전시장을 구성해 방문 고객들이 친환경 차량 및 관련 콘텐츠들을 다양하게 체험할 수 있게 했으며 이와 더불어 구매 상담 및 시승을 할 수 있는 공간도 운영할 계획이다.

넥쏘존에는 차세대 수소전기차 ‘넥쏘’를 비롯해 수소전기차의 내부 구조와 안전성을 보여주는 넥쏘 절개 모형을 전시했으며 수소과학교실 키즈존을 마련해 어린아이들에게 수소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도록 했다.

코나존에는 현대차의 첫 하이브리드 SUV ‘코나 하이브리드’와 최고의 인기를 얻고 있는 전기차 ‘코나 일렉트릭’을 전시하고 전기차 충전에 대한 고객들의 불안 요소를 해결해주는 현대차만의 특화 서비스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 차량 전시 및 소개 등을 통해 차별화된 전기차 기술력 및 고객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상담 공간에서는 현대차 차량에 관심을 갖고 구매를 고민하는 대구·경북 지역 고객들에게 다양한 정보를 전달하며, 현대차 전시관을 찾은 고객들이 친환경 관련 문제를 풀면 다양한 사은품을 받을 수 있는 이벤트존도 마련했다.

또한 현대차는 단순한 전시에서 더 나아가 고객들이 직접 친환경 차량을 체험해 볼 수 있도록 넥쏘, 코나 하이브리드, 코나 일렉트릭, 아이오닉 일렉트릭을 시승해 볼 수 있는 시승존도 운영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번 엑스포는 친환경 차량에 대해서 지속적으로 관심도가 매우 높고, 2020년 수소충전소 구축 예정인 대구·경북 지역에서의 현대차의 친환경 차량 및 기술력을 선보일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현대차의 친환경 비전 및 기술력을 고객들에게 더 알릴 수 있도록 앞으로도 많은 기회를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