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부산에 연중무휴 도심형 수소충전소 준공
  • 오하종 인턴
  • 좋아요 0
  • 승인 2019.08.23 14:32
현대차, 부산에 연중무휴 도심형 수소충전소 준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가 23일 ‘H 부산 수소충전소’ 준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H 부산 수소충전소는 작년 9월 현대차가 부산시와 체결한 ‘수소전기차 보급 활성화와 수소충전 인프라 확대를 위한 상호협력 MOU’의 일환으로 구축됐다. 당시 현대차와 부산시는 수소 산업의 경쟁력 확보와 연관 산업의 육성 및 발전을 위해 수소전기차 보급과 충전 인프라 확충을 함께 하기로 약속했다.

H 부산 수소충전소는 시간당 5대 이상 수소전기차를 완충할 수 있는 25kg/h의 충전 용량을 갖췄으며, 연중무휴 오전 8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운영한다. 부산시는 올해 구축한 2기의 수소충전소를 시작으로 2022년까지 버스 전용 충전소 4기를 포함, 총 19기의 수소충전소를 확대 구축할 방침이다.

이날 준공식에 이어 현대차의 신형 수소전기버스를 부산시에 전달하는 ‘수소전기버스 인도식’도 함께 진행됐다. 

현대차는 10월까지 총 5대의 신형 수소전기버스를 부산시에 공급하며 부산시는 수소전기버스를 정기 노선에 순차적으로 투입할 예정이다. 부산시는 올해 수소전기차 550대, 수소전기버스 5대를 보급하고 오는 2022년까지 수소전기차 4500대, 수소전기버스 100대를 보급할 방침이다.

현대차 이광국 부사장은 기념사를 통해 “이번에 준공한 H 부산 수소충전소는 부산의 첫 도심형 수소충전소로서, 수소전기차 보급 확대의 물꼬를 트고 충전 인프라 확충에도 시원한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