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GM “협력사와 성공적인 신차 출시에 역량 집중”
  • 권지용
  • 좋아요 0
  • 승인 2019.10.28 11:59
한국GM “협력사와 성공적인 신차 출시에 역량 집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GM이 25일 인천 부평 본사에서 국내 부품 협력사와 함께 ‘2019 협력사 초청 경영현황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한국GM과 협력사들은 내년 출시를 앞둔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와 뷰익 앙코르(수출명)의 성공적인 양산을 위한 결의를 다졌다.

한국GM은 이날 혁신 프로젝트 이행 측면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은 5개 부품사에 대한 시상식을 가진 한편, GM의 우수 품질 협력사로 선정된 업체들을 축하했다. 우수 품질 협력사 수상은 품질, 납기, 고객 만족도, 생산 등 다양한 측면에서 엄격한 기준을 맞춘 부품사에게 매년 주어진다.

GM 해외사업부문 조니 살다나 부사장은 “국내 협력사의 40%가 GM의 우수 품질 협력사로 선정된 것은 한국 부품사의 우수한 역량을 증명하는 것이다”며, “한국GM 사업목표 달성을 위한 국내 부품사의 헌신적인 파트너십에 감사하며, 앞으로도 GM과 협력사가 동반성장할 수 있는 방안을 계속해서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GM 카허 카젬 사장은 “우수한 품질의 제품을 생산하고 고객에게 적기에 인도하기 위한 국내 협력사들의 끊임없는 열정과 노력에 감사를 전한다”며, “지금은 내년에 출시될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및 뷰익 앙코르의 성공적인 출시를 위해 모든 역량을 쏟아부어야 할 때이며, 그 어느 때보다 긴밀한 상호 협조가 필요한 때”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