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중형 세단의 자존심' 크라이슬러 200 출시…가격은 3180~3780만원
  • 전승용 기자
  • 좋아요 0
  • 승인 2015.02.03 09:59
'미국 중형 세단의 자존심' 크라이슬러 200 출시…가격은 3180~3780만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아트크라이슬러코리아(이하 FCA코리아)는 3일, 반포한강시민공원 세빛섬에서 신형 크라이슬러 200을 국내에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나섰다. 

신형 크라이슬러 200은 실내외 디자인을 변경하고 파워트레인을 개선해 이전 모델보다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됐다는 평가를 받은 모델이다.

 

외관 디자인은 그릴과 헤드램프를 연결시켜 부드러운 인상을 주며, 측면에도 쿠페를 연상시키는 유려한 차체 라인을 적용했다. 특히, 600 시간 이상의 공기저항 테스트를 통해 최적의 공기역학적 디자인을 완성했다고 FCA코리아 측은 설명했다. 또, 일반 헤드램프보다 약 3배 더 밝은 HID 헤드램프, LED 주간주행등, LED 안개등, LED 테일램프 등이 장착됐다. 

실내는 감성적인 디자인을 기본으로 고급스러운 소재와 첨단 기술, 효율적인 공간 활용성 등에 신경썼다. 전자식 로터리 E-시프트 변속레버가 적용돼 센터 콘솔 디자인이 개선됐으며, 전자식 주차 브레이크를 장착해 수납 공간을 넓혔다.

신형 크라이슬러 200에는 새롭게 개발한 2.4리터급 멀티에어®2 엔진이 탑재돼 최고출력 187마력, 최대토크 24.2kg.m의 우수한 동력 성능을 발휘한다. 이전 엔진에 비해 출력은 6%, 토크는 19% 향상된 수치다. 여기에 동급 최초로 9단 자동변속기가 장착돼 변속충격 없이 부드럽게 동력을 전달한다. 표시연비는 복합 10.9km/l다. 

FCA코리아 파블로 로쏘 사장은 “깔끔하고 정제된 디자인, 유쾌한 주행 경험, 예술작품을 보는 듯한 인테리어, 60종 이상의 첨단 기술을 모두 갖춘 신형 크라이슬러 200은 한국 고객분들에게 만족 그 이상의 가치를 선사할 최고의 중형 세단이 될 것”이라 밝혔다. 

크라이슬러 200은 리미티드와 200C 등 2개 트림으로 판매되며 가격은 각각 3180만원, 3780만원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