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컨, 노틸러스 풀체인지 출시…크기로 압도하는 '48인치 디스플레이'
  • 신화섭
  • 좋아요 0
  • 승인 2023.11.22 11:05
링컨, 노틸러스 풀체인지 출시…크기로 압도하는 '48인치 디스플레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링컨세일즈서비스코리아가 중형 SUV 노틸러스 완전 변경 모델을 출시했다.

링컨 노틸러스
링컨 노틸러스

노틸러스는 지난 2019년 국내 출시 이후 4년만에 풀체인지 모델로 거듭났다. 이번 신차는 브랜드 핵심 콘셉트인 '고요한 비행'을 기반으로 보다 역동적인 디지털 공간으로 발전시킨 것이 특징이다.

외관에는 브랜드 시그니처인 수평적 디자인 요소가 적용됐고, 헤드램프와 태일램프를 모두 새로운 디자인으로 바꿔 링컨 특유의 우아하면서도 단정한 외관을 완성했다.

링컨 노틸러스 실내
링컨 노틸러스 실내

실내에는 물에 반사된 태양빛에서 영감을 받은 크리스탈 오디오 노브와 피아노 건반 스타일의 기어 시프터, 그리고 엠비언트 라이트가 어우러지며 고급스러움을 더한다. 특히, 48인치 크기의 대형 파노라믹 스크린이 적용돼 주행 중 쉽게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고, 사용자 기호에 따라 개인화도 가능하다. 그 아래는 11.1인치 터치스크린이 마련돼 운전 중 편하게 조작할 수 있다.

파워트레인은 최고출력 252마력과 최대토크 38.0kg·m를 발휘하는 2.0리터 GTDi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가 조합됐다. 기존 모델대비 개선된 트윈터보가 적용되며 효율성을 높였고, 안정적인 주행을 가능하게 한다.

올 뉴 링컨 노틸러스에는 어댑티브 서스펜션이 탑재되어 있다. 이 서스펜션은 12개의 센서를 통해 차량 모션이나 조향, 가속, 제동 등을 모니터링해 최적의 승차감을 발휘한다. 주행 보조 사양으로는 비상 제동 장치가 포함된 충돌 방지 보조 시스템,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차로 유지 보조 등이 포함된 링컨 코-파일럿 360이 적용됐다.

링컨코리아 데이비드 제프리 대표는 "올 뉴 링컨 노틸러스가 고객들에게 링컨이 표방하는 '궁극의 편안함'의 진정한 가치를 선사해 드릴 것으로 확신하다"라고 전했다. 

신형 노틸러스의 가격은 7740만원(개소세 인하분 미반영)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