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떠오른 '애플카'…이번엔 포르쉐?
  • 박홍준
  • 좋아요 0
  • 승인 2022.04.11 17:52
다시 떠오른 '애플카'…이번엔 포르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르쉐가 최근 애플과 접촉한 사실을 공개했다. 애플카와 관련된 협업 진행 여부가 주목받고 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포르쉐는 지난달 19일(현지시간) 진행한 연간 실적 발표와 관련한 화상 회의에서 임원들이 지난해 말 애플과의 합작 사업을 논의했다고 언급했다. 이날 올리버 블루메 포르쉐 회장은 "최근 애플과 다양하고 흥미로운 프로젝트에 대해 논의했으며 어떠한 결정을 내리기에는 아직 이른 단계"라고 설명했다.

외신들은 이를 두고, 애플이 자동차 사업을 위한 파트너로 포르쉐를 지목한 게 아니냐고 분석한다. 월스트리트저널은 내부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양측이 작년 11월 LA오토쇼에서 이뤄졌으며, 디지털 사업과 관련한 협업 논의가 이어졌다고 전했다. 

업계는 양측의 공통점에 주목하고 있다. 강력한 브랜드 파워를 지니고 있는 데다,  충성 고객층이 두터운 게 대표적이다. 더욱이 경쟁 제품대비 비싼 비용을 지불해야 함에도 높은 판매고를 올리고 있다는 점도 닮았다.

애플은 오는 2025년 자율주행 전기차 출시를 계획하고 있다. 아이폰과 맥 등에 들어가는 프로세서인 애플 실리콘 개발팀 주도 하에 자율주행 시스템을 뒷받침할 칩 개발에 성공했고, 자율주행 소프트웨어와 조율 및 호환성 연구 작업도 이미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블룸버그는 애플의 실도로 테스트도 임박했다고 전했다. 이미 캘리포니아주 차량국(DMV)에 자율주행 실험용 렉서스 SUV 69대를 신고한 바 있는 만큼, 소프트웨어 실증을 시작하는 건 시간문제라는 설명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