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랭글러 등 75주년 기념모델 4종 출시
  • 유대선 인턴기자
  • 좋아요 0
  • 승인 2016.05.16 18:01
지프, 랭글러 등 75주년 기념모델 4종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프는 창립 75주년을 기념하여 랭글러, 그랜드 체로키, 컴패스, 레니게이드의 75주년 스페셜 에디션을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먼저 랭글러 75주년 기념모델은 랭글러 언리미티드 사하라 3.6L 모델을 기반으로 제작됐다. 17인치 휠, 파트타임 4WD 시스템, 75주년 로고가 새겨진 가죽 시트, 브론즈 지프 배지, 브론즈 트레일 레이티드 배지, 브론즈 액센트로 장식한 그릴 등이 특징이다.  판매 가격은 5190만원이다. 

그랜드 체로키는3.0L 디젤 엔진이 탑재된 리미티드 모델을 기반으로 새로운 디자인의 범퍼가 장착됐다. LED 안개등 주변부는 브론즈 색상을 적용했다.

사양은 20인치 브론즈 알루미늄 휠, 8단 자동 변속기, 4WD 시스템, 지형설정 시스템 등과 함께, 전자식 스티어링 휠, 스톱 앤 스타트 기능, 사각지대 모니터링 시스템, 후방 교행 모니터링 시스템 등 다양한 편의 사양을 제공한다. 판매 가격은 7100만원이다.

컴패스의 경우 18인치 휠과 전면 하단 범퍼, 루프 레일, 지프 배지 등에 브론즈로 포인트를 주고 풀타임 4WD 시스템이 탑재됐으며, 판매 가격은 3580만원이다. 

이밖에 레니게이드는 리미티드 모델을 기반으로 지프 배지, 전후방 범퍼 하단, 그릴 주변부, 루프 레일, 18인치 휠 등 외관 곳곳에 브론즈 색상을 적용한 점이 특징이다. 여기에 4WD 시스템과 지형설정 시스템을 탑재했다. 국내 출시 모델의 외장 컬러는 정글 그린, 앤빌(Anvil), 알파인 화이트 등 3가지이다. 판매 가격은 4190만 원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