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도로공사, 고속도로 환승체계 구축…“대도시 만성 출퇴근 불편 해소”
  • 신화섭
  • 좋아요 0
  • 승인 2019.11.29 17:06
국토부·도로공사, 고속도로 환승체계 구축…“대도시 만성 출퇴근 불편 해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국토교통부 최기주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장, 한국도로공사 이강래 사장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와 한국도로공사가 27일 고속도로 환승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두 기관은 고속도로 환승체계 구축과 관련해 제도 개선 및 공동 연구 용역을 추진하고, 연구 결과에 따라 고속도로 환승시설 설치 사업을 진행한다.

지금까지 환승 체계는 도시철도나 버스 등 교통 간 환승 편의를 위해 주요 교통 거점인 철도역과 버스터미널 등에 상업·업무시설이 결합된 복합환승센터를 구축했다. 앞으로 도심 진입 전 고속도로를 활용한 환승 체계가 구축되면, 도심 접근성이 향상되고 대도시권 교통 혼잡이 한층 완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왼쪽부터) 고속도로 정류장형 환승시설, 휴게소형 환승시설
(왼쪽부터) 고속도로 정류장형 환승시설, 휴게소형 환승시설

한국도로공사 이강래 사장은 “고속도로 기반의 환승체계를 구축해 국민들께 보다 다양한 고속도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면서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와 함께 대도시의 만성적인 출퇴근 불편을 해소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국토부 최기주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장도 “한국도로공사가 환승체계 구축사업에 참여함으로써 환승시설 확충을 위한 기폭제가 될 것”이라며 “교통 수단간 효율적인 연계 네트워크가 형성되어, 대도시 교통난 해소 및 도시경쟁력 제고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