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M, 차세대 디지털 차량 플랫폼 공개…데이터 처리 성능 5배 향상
  • 신화섭 인턴
  • 좋아요 0
  • 승인 2019.05.27 16:11
GM, 차세대 디지털 차량 플랫폼 공개…데이터 처리 성능 5배 향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너럴모터스(이하 GM)가 차세대 디지털 자동차 플랫폼을 공개했다.

차세대 디지털 자동차 플랫폼은 시간당 4.5TB의 데이터 처리가 가능한 하드웨어가 탑재되어 현재 GM 차량에 적용된 하드웨어보다 성능이 5배가량 향상됐다.

GM의 새로운 디지털 플랫폼은 차세대 제품과 전기차, 액티브 세이프티 시스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커넥티비티 및 반자율 주행 기술에도 적용될 예정이다. 또한, 차량 전체에 인터넷 모듈을 적용해 최대 10Gbps 속도로 자동차 내부 통신 지원 및 다양한 외부 스마트 기기의 초고속 통신 환경을 지원한다.

GM은 차세대 디지털 플랫폼을 2020년형 캐딜락 CT5에 최초로 적용하고, 2023년까지 캐딜락을 비롯한 글로벌 시장에서 판매하는 GM의 전 차종으로 확대 적용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GM의 마크 로이스 사장은 “현재는 물론 미래의 제품에서도 소프트웨어의 중요성은 간과할 수 없다”면서 “우리의 새로운 디지털 자동차 플랫폼은 전기차와 자율주행 등 GM의 다방면에 걸친 미래 기술 혁신을 뒷받침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