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2020년형 쏘렌토 출시…디젤 전 트림 ADAS 기본 장착
  • 신승영
  • 좋아요 0
  • 승인 2019.01.28 10:20
기아차, 2020년형 쏘렌토 출시…디젤 전 트림 ADAS 기본 장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차가 28일 상품성을 강화한 2020년형 쏘렌토를 출시했다. 신차는 새로운 디자인 요소를 적용하고, 첨단 안전사양의 적용 범위를 대폭 확대했다. 이와 함께 신규 트림 및 사양 강화 등을 통해 상품성을 높였다.

외관은 새로운 디자인의 다크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을 적용했다. 전체 판매량의 1/4을 차지하는 마스터 트림은 신규 19인치 크롬 스퍼터링 알로이휠을 탑재해 한층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더했다.

이어 디젤 모델 전 트림에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전방 충돌 경고(FCW)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차로 이탈 경고(LDW) ▲운전자 주의 경고(DAW) ▲하이빔 보조(HBA) 등을 포함한 첨단 지능형 주행안전 기술(ADAS)을 기본 장착했다. 

스마트 테일게이트는 속도조절기능을 탑재해 트렁크가 열고 닫히는 시간을 2가지 모드로 선택 가능하게 했다. 이외 인기 트림인 마스터에 ▲후석 승객 알림(ROA) ▲헤드업 디스플레이(HUD) 등을 추가한 마스터 스페셜 트림을 신설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2020년형 쏘렌토 가격은 디젤 2.0 모델 2788만원~3593만원, 디젤 2.2 모델 2842만원~3608만원, 가솔린 2.0 터보 모델 2763만원~3318만원 등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대한민국 대표 중형 SUV인 쏘렌토에 대한 고객들의 꾸준한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고객 니즈 분석을 기반으로 디자인, 안전성, 편의성 등 상품성을 강화한2020년형 쏘렌토를 출시했다”며 “2020년형 쏘렌토는 중형 SUV 시장에서 기아차의 입지를 더 높여줄 것이며 앞으로도 고객맞춤 혁신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