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라리, 1000마력의 괴물 컨버터블 ‘SF90 스파이더’ 공개
  • 박홍준
  • 좋아요 0
  • 승인 2020.11.13 00:02
페라리, 1000마력의 괴물 컨버터블 ‘SF90 스파이더’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라리 역사상 가장 강력한 컨버터블 모델이 공개됐다.

페라리는 12일 온라인 발표회를 갖고, SF90 스트라달레 기반의 컨버터블 모델 SF90 스파이더를 선보였다. 

신차는 페라리 역사상 최초의 양산형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슈퍼카다. 고유의 디자인을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SF90 고유의 강력한 성능을 그대로 구현했다.

파워트레인은 최고출력 780마력을 내는 V8 터보엔진과 220마력을 발휘하는 F1 기술 기반의 전기모터 3개가 탑재된다. 시스템 최고출력은 1000마력이며,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도달하는 데에는 2.5초, 200km/h까지 7초만에 주파한다.

섀시와 차체에는 탄소섬유가 적용됐다. 여기에 기하학 구조의 단조휠, 보텍스 제너레이터 등이 적용돼 차체 강성과 공력 성능을 한층 강화했다. 이를 통해 250km/h에서 390kg의 다운포스를 형성한다.

접이식 하드톱은 주행 중에도 단 14초만에 개폐가 가능하며, 기존 페라리 모델들의 하드톱 대비 40kg 가벼워졌다. 공기 역학 성능은 기존 SF90 스트라달레와 동일한 성능을 구현했다. 

실내는 첨단 사양과 전통이 조화를 이뤘다. 클러스터에는 16인치 커브드 디스플레이가 적용됐고, 스티어링 휠에는 터치 패드를 적용해 조작 편의성을 강화했다. 센터 터널에는 페라리 수동변속기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게이트식 기어레버가 탑재됐다.

한편, 페라리는 2021년부터 SF90의 글로벌 인도를 시작할 예정이며, 국내 출시 일정은 미정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