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2020 포터 II 출시…상품성 강화 및 유로6 적용
  • 권지용 인턴
  • 좋아요 0
  • 승인 2019.08.27 21:26
현대차, 2020 포터 II 출시…상품성 강화 및 유로6 적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는 상품성 개선 모델 2020 포터 II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27일 밝혔다.

신차는 첨단 안전사양과 고객 선호가 높은 편의사양을 갖췄다. 현대차는 2020 포터 II에 포터 최초로 전방 충돌방지 보조, 차로 이탈 경고 등 안전사양을 모든 트림에서 선택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또한 헤드램프를 기존 2등식에서 4등식으로 변경하고 주간주행등을 새롭게 적용해 안전성을 강화했으며, 광량을 증대시켜 야간 주행 시계성을 개선했다.

아울러 고객의 선호도가 높은 운전석 통풍시트, 크루즈 컨트롤, 8인치 내비게이션 등을 새롭게 적용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신규 3.5인치 LCD 클러스터를 기본화하고 실내 레버로 주유구를 개방할 수 있는 승용형 연료 주입구를 일반캡과 4WD 모델을 제외한 모든 트림에 기본 적용해 편의성을 높였다. 뿐만 아니라 전장부품 증가에 따른 배터리 방전 방지를 위해 용량을 약 11% 늘린 100Ah의 배터리를 탑재했으며 리어데크 보조발판 고무패드의 면적을 넓혀 미끄러짐 방지 기능을 개선했다.

한편 현대차는 2020 포터 II에 요소수 시스템을 적용해 배출가스 환경규제인 ‘강화된 유로6’ 기준을 충족시켰으며, 기존 대비 약 3.1% 향상된 9.9km/l의 복합연비를 달성했다.

가격은 스타일 1675만원, 스마트 1720만원, 모던 1827만원, 프리미엄 1990만원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