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장애인 일자리 창출' 위해 자회사 설립
  • 김민범 기자
  • 좋아요 0
  • 승인 2014.12.09 15:35
한국타이어, '장애인 일자리 창출' 위해 자회사 설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협약식 기념 촬영

한국타이어는 8일, 서울 강남구 본사에서 한국장애인 고용공단과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자회사형 표준사업장 설립 협약식'을 가졌다고 9일 밝혔다.

자회사형 표준사업장을 설립하는 한국타이어는 이번 협약을 통해 업종 특성을 고려한 자회사를 설립하고 장애인을 위한 직무를 개발, 일자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으로 한국타이어는 장애인들에게 안정된 일자리를 제공하여 경제적으로 자립할 수 있게 하는 것은 물론, 사회의 한 구성원으로써 당당하게 설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국타이어 대표이사 서승화 부회장은 "'일자리가 최고의 복지’라는 말처럼 이번 협약이 장애인들에게 작은 희망을 전달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경영에 힘써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