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컨, 올-뉴 에비에이터 공개…내년 하반기 국내 출시
  • 신승영
  • 좋아요 0
  • 승인 2018.11.29 15:34
링컨, 올-뉴 에비에이터 공개…내년 하반기 국내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링컨이 28일(미국 현지시각) 개막한 2018 LA오토쇼에서 '올-뉴 에비에이터'를 공개했다.

7인승 중형 프리미엄 SUV인 신차는 브랜드 핵심 가치인 '콰이어트 플라이트(Quiet Flight)'를 통해 진일보된 디자인 비전을 제시한다.

특히, 이번 행사에서 공개된 에비에이터 그랜드 투어링 모델은 브랜드 최초 3.0리터 V6 트윈 터보 엔진과 최첨단 하이브리드 기술이 결합해 역동적이면서도 안정적인 주행 퍼포먼스를 제공한다.

외관은 항공기와 비행술에서 영감을 받았다. 전면 그릴에서 차체 및 후면으로 이어지는 라인은 에어로포일과 유사한 모습이며, 플라이트 블루 컬러는 흐르는 라인을 한층 강조한다. 이어 실내는 레벨 울티마 3D 오디오 시스템과 28개 스피커 등을 통해 콘서트홀에 있는 듯한 느낌을 제공한다. 

여기에 신차는 스마트폰 앱을 스마트키처럼 활용할 수 있다. 차량 잠금 및 열림은 물론, 시동까지 걸 수 있으며, 좌석과 미러, 스티어링 휠 등에 대해 사전에 저장된 지정값을 불러올 수 있다.

링컨 브랜드 조이 팔로티코 회장은 "링컨은 고객을 위해 한 단계 진화된, 최고의 럭셔리를 경험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고민하고 있다"며, "에비에이터는 힘과 아름다움이 퍼포먼스 및 기술과 완벽하게 조화를 이루는 모델"이라고 전했다.

링컨 올-뉴 에비에이터는 2019년 하반기 국내 출시가 예정되어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