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아슬란 가격 95만원 인하…"일부 그랜저보다 싸다"
  • 김민범 기자
  • 좋아요 0
  • 승인 2015.05.18 14:34
현대차, 아슬란 가격 95만원 인하…"일부 그랜저보다 싸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는 18일부터 대형 세단 '아슬란'의 최하위 트림 가격을 95만원 인하하고 선택할 수 있는 옵션도 늘렸다. 

이에 따라 기존 아슬란 3.0 모델의 모던 트림을 모덴 베이직과 모던 스페셜 등 두가지로 세분화했다. 모던 베이직의 경우, 기존(3990만원) 대비 95만원 인하된 3895만원에 판매된다. 모던 스페셜은 퀼팅 디자인의 나파 가죽시트와 뒷좌석 암레스트 등이 기본 적용됐으며 가격은 75만원 인상된 4065만원으로 책정됐다.

특히, 이번 트림 가격 조정을 통해 기존 3.0 모델에서는 선택할 수 없었던 19인치 다크 스퍼터링 알루미늄 휠(유광휠)과 미쉐린 타이어 조합 옵션을 추가할 수 있게 했으며, 최상위 트림인 3.3 익스클루시브에서만 선택 가능했던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ASCC)도 선택할 수 있게됐다.

이밖에 현대차는 아슬란 신규 트림 출시를 기념해 기존 현대차 보유자가 5월 중 아슬란을 구매하면 차량가격의 100만원을 할인해주는 이벤트도 진행한다고 밝혔다. 할인이 적용된 아슬란 3.0 모던 베이직 모델을 구입할 경우 가격은 3795만원으로, 그랜저 최상위 트림(3828만원)보다 저렴해진다. 

한편, 현대차 아슬란은 지난달 965대가 판매됐으며, 올해 누적(1-4월) 판매량 3955대의 실적을 기록했다. 이는 올해 총 2만7830대 판매된 현대차 그랜저와 1만2570대 판매된 제네시스에 턱없이 못미치는 실적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