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 1.8 터보 엔진 탑재된 '탈리스만 S-에디션' 출시
  • 이미영
  • 좋아요 0
  • 승인 2018.11.14 14:00
르노, 1.8 터보 엔진 탑재된 '탈리스만 S-에디션'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르노는 프랑스와 독일에서 인기가 높은 중형 세단 시장을 겨냥해, 국내에서 SM6로 판매되고 있는 ‘탈리스만’에 새로운 파워트레인을 추가했다.

르노는 지난 3월 스위스에서 열린 2018 제네바모터쇼를 통해, 1.8리터 터보 엔진이 장착된 ‘탈리스만 S-에디션’을 선보인 바 있다. 르노 메간 RS, 알핀 A110 등에도 탑재되는 이 엔진은 최고출력 225마력, 최대토크 30.6kg.m의 성능을 발휘하며, 7단 듀얼클러치 변속기와 조합된다.

전륜구동 기반이며, 뒷바퀴의 각도를 살짝 꺾어주는 ‘4컨트롤 후륜조향시스템’이 적용됐다. 또 전자식 댐퍼 컨트롤 시스템이 탑재됐다. 실내에는 붉은색 스티치로 강조했다.

르노의 D 세그먼트 프로그램 디렉터 산드라 고메즈는 “탈리스만 S-에디션으로 스포티한 감성을 기대했던 고객들에게 선택의 폭을 넓혔다”며 “225마력을 내는 새로운 1.8리터 엔진은 더욱 즐거운 주행감성을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