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종별기사보기
차종별 기사검색 close
> 업계·정책 > 완성차
생산량 6위도 '간당간당'…후퇴하는 한국 자동차 산업
문서우 기자  |  sw.moon@motorgraph.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12  16:31:00
트위터 페이스북 구플러스 네이버밴드 카카오스토리

세계 10대 자동차 생산국 중 한국만 유일하게 생산량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에 따르면 한국은 지난해 국가별 자동차 생산량 순위에서 2016년과 같은 6위(411만4913대)를 차지했다.

생산량은 하락세를 걷고 있는 내수와 수출로 인해 1년 사이 2.7% 감소했고, 이에 생산량 7위인 멕시코(406만8415대)와의 격차도 4만대 수준까지 좁혀졌다.

한국자동차산업협회는 한국 자동차 생산량 부진에 대해 일부 업체 파업에 따른 생산 차질과 중국·미국 등 주요시장 수요 둔화 등을 원인으로 꼽았다. 

업계 관계자는 "한국 자동차 산업은 노사 관계 악화 등의 이유로 매년 그 생산량이 줄고 있다"며 "반면, 한국의 뒤를 바짝 쫒고 있는 멕시코는 다국적 기업 공장 유치와 완만한 노사 관계 등 산업 전반을 둘러싼 호재 덕분에 생산량이 가파르게 늘어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그는 "이런 형국이 계속된다면 순위 하락은 시간 문제"라고 덧붙여 전했다. 

한편, 작년 세계 자동차 생산량 1위는 중국(2901만5400대)이 차지했고, 이어 미국(1118만2044대), 일본(968만4146대), 독일(605만973대), 인도(477만9849대) 순으로 집계됐다. 

관련기사
문서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플러스 네이버밴드 카카오스토리
최신 뉴스
동영상

모터그래프

(주)모터그래프 | 등록번호: 서울,자00428 | 등록일자: 2013년8월28일 | 제호: 모터그래프 | 발행인: 이승한 | 편집인: 김한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한용
발행소: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미산로 78(성산동, 6층) | 발행일자: 2013년8월28일 | 대표전화: 070-8887-9911 |  Contact us |  기자소개  |  RSS
Copyright © 2013-2015 MOTORGRAPH.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