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아이오닉 일렉트릭, 한번 충전으로 191km 주행…내달 출시
  • 김민범 기자
  • 좋아요 0
  • 승인 2016.05.25 08:06
현대차 아이오닉 일렉트릭, 한번 충전으로 191km 주행…내달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 아이오닉 일렉트릭이 정부로부터 전기차 국내 최장 주행거리를 인증받았다.

▲ 현대차 아이오닉 일렉트릭

현대차는 24일, 내달부터 출고되는 아이오닉 일렉트릭(electric)이 정부 연비 인증 결과 1회 충전 주행거리 191km(복합 기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특히, 도심 기준 주행거리는 206km로 국내 판매되는 전기차 중 가장 먼저 200km 고지를 넘어섰다고 회사 측은 강조했다. 다만, 고속도로 기준 주행거리는 173km로 다소 짧아진다.

특히, 지난 3월 제주도에서 열린 2016 국제전기차 엑스포에서 현대차는 아이오닉 일렉트릭의 1회 충전 주행거리를 180km로 소개한 바 있다. 하지만 인증 결과 르노삼성 SM3 Z.E보다는 56km, BMW i3와 비교하면 59km를 더 주행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난 것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아이오닉 일렉트릭의 우수한 효율이 입증된 것"이라며 "전기차 구입 시 소비자들이 가장 우선적으로 생각하는 부분이 1회 충전 주행가능거리이기 때문에 차량 판매에 있어서도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말했다.

아이오닉 일렉트릭은 친환경 전용 모델인 '아이오닉' 라인업의 두번째 모델이다. 최고출력 120마력(88kW), 최대토크 30.0kg.m(295Nm)의 성능을 발휘하는 모터와 28kWh급 리튬이온폴리머배터리와 조합됐다. 급속 충전 시 배터리 완전충전까지 24~33분이 소요되며, 완속 충전 시에는 4시간 25분이 걸린다.

▲ 현대차 아이오닉 일렉트릭

이밖에, 보닛 등에 알루미늄 소재를 적용해 무게를 감량했으며 공기저항을 줄이기 위해 에어로 다이내믹 디자인이 반영됐다. 또, 자동 긴급제동 보조 시스템과 주행 조향 보조 시스템, 스마트 후측방 경보 시스템 등의 안전사양도 탑재됐다.

아이오닉 일렉트릭은 내달 중 정식 출시될 예정이며, 주력 트림인 N 트림이 4000만원, Q 트림은 4300만원이다.(개별소비세, 교육세 감면 적용 기준)

현대차 관계자는 "지자체별 전기차 민간 공모를 통해 정부 지원금을 받을 경우, 아이오닉 일렉트릭을 2000~2500만원 수준에 구입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업계에 따르면 아이오닉의 세번째 모델인 '아이오닉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는 오는 12월 출시될 예정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