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신형 아반떼, 트림별 가격·옵션 총정리…풀옵션 가격 2640만원
  • 김민범 기자
  • 좋아요 0
  • 승인 2015.09.09 11:30
현대차 신형 아반떼, 트림별 가격·옵션 총정리…풀옵션 가격 2640만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는 9일, 화성 남양연구소에서 신형 아반떼 출시회를 열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1.6 가솔린 및 1.6 디젤, 1.6 LPG, 2.0 가솔린 등 4가지 파워트레인을 갖췄으며, 1384만원의 수동변속기 모델부터 최대 2640만원에 달하는 풀옵션 모델까지 다양한 가격으로 구성됐다. 먼저 선보인 모델은 1.6 가솔린 및 디젤, LPG 모델이며, 2.0 가솔린은 올해 내 출시될 계획이다.

 

1.6 가솔린 모델은 2개 트림(스마트 스페셜, 모던 스페셜)이 추가돼 총 6개 트림으로, 옵션을 제외한 기본 가격은 1384~2155만원이다. 

스타일 트림은 1384만원으로 이전과 동일하지만 스마트는 1765만원, 모던은 1929만원으로 각각 48만원, 54만원 올랐다. 특히, 최고급 트림인 프리미엄은 무려 157만원 인상된 2125만원이다.

프리미엄 트림에 풀옵션을 더하면 가격은 2424만원까지 오른다. 추가 사양으로는 세이프티 선루프(44만원)를 비롯해 8인치 스마트 내비게이션과 후방카메라, JBL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등으로 구성된 인포테인먼트 패지키(147만원), HID 헤드램프, LED 리어콤비램프, LED 보조제동등 등을 포함한 라이트 패키지(59만원), 스마트 후측방 경보시스템(39만원), 네이비 컬러 혹은 브라운 컬러 패키지(10만원) 등이 있다.

 
 
 
 

디젤 모델은 스타일, 스마트, 스마트 스페셜, 프리미엄 등 4개 트림으로 구성됐고, 기본 가격은 1600~2371만원 사이다.

스타일 트림에는 6단 수동변속기가 그대로 적용됐는데, 가격은 이전에 비해 19만원 오른 1600만원이다. 스타일을 제외한 모든 트림에는 기존 6단 자동변속기 대신 7단 듀얼클러치 변속기가 장착됐다. 

스마트 트림은 1981만원으로 68만원 올랐다. 2071만원에 판매되던 모던 트림은 스마트 스페셜로 바뀌었는데, 가격은 57만원 오른 2128만원이다. 최고급 트림이었던 텐밀리언 리미티드 에디션도 프리미엄으로 대체됐는데, 2371만원으로 216만원이나 비싸졌다.

디젤 풀옵션의 가격은 2640만원이다. 프리미엄 트림(2371만원)에 세이프티 선루프(44만원), 인포테인먼트 패키지(147만원), 스마트 후측방 경보시스템(39만원), 천연가죽시트(39만원) 등이 선택품목으로 추가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