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담과 진담 사이' 일론 머스크, 트위터 다음은 코카콜라?
  • 신화섭
  • 좋아요 0
  • 승인 2022.04.29 10:41
'농담과 진담 사이' 일론 머스크, 트위터 다음은 코카콜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얼마 전, 트위터를 인수해 화제의 중심에 선 테슬라의 테크노킹(CEO) 일론 머스크가 이번엔 코카콜라를 인수하겠다고 발언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일론 머스크는 28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다음번에는 코카콜라를 사서 코카인을 다시 넣겠다"면서 "레드불의 엉덩이를 걷어차 버리자!"라고 말했다. 실제로 초창기 코카콜라는 주재료로 코카 잎이 사용되어 코카인이 다량 함유되었던 것으로 전해진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그의 이번 발언을 농담으로 받아들이고 있다. 코카콜라의 시가총액이 360조원에 달하기 때문이다. 일론 머스크의 재산은 300조원대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이를 단순히 농담으로 치부할 수 없다는 일부 주장도 있다. 일론 머스크가 트위터를 인수하는 과정도 이같은 농담에서 시작되었기 때문이다.

일론 머스크는 앞서 2017년 "나는 트위터가 좋아(I love Twitter)"라는 글을 게시했고, "그럼 사라(You should buy it then)"라는 답장에 "얼마인데?(How much is it?)"라며 장난스럽게 대답한 바 있다. 그리고 5년여가 흐른 지난 25일, 일론 머스크는 약 55조원을 지불하고 트위터 지분 100%를 인수하는 데 합의했다.

일론 머스크가 농담과 진담을 오가는 사이 테슬라 주가는 10% 넘게 급락했다. 테슬라 주가는 지난 25일 일론 머스크의 트위터 인수 발표 이후 그가 인수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지분을 일부 처분할 수 있다는 주장이 제기되며 급락한 뒤 좀처럼 반등하지 못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