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XM3, 가격 1719만원부터…“SUV 장점과 세단의 편안함 결합”
  • 신화섭
  • 좋아요 0
  • 승인 2020.03.03 09:21
르노삼성 XM3, 가격 1719만원부터…“SUV 장점과 세단의 편안함 결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르노삼성이 3일 새로운 쿠페형 SUV XM3를 공개했다.

XM3는 고성능 TCe 260과 경제적인 1.6 GTe 등 두 가지 가솔린 엔진 라인업을 선보인다. TCe 260은 르노그룹과 다임러AG가 공동 개발한 신형 1.3리터급 4기통 가솔린 직분사 터보 엔진이다.

신형 TCe 260 엔진은 실린더 헤드와 직분사 인젝터를 수직 장착한 델타 실린더 헤드 등 신기술을 적용해 성능은 물론, 높은 효율성을 자랑한다. 델타 실린더 헤드 적용으로 엔진 경량화와 공간 최적화, 연료효율성까지 모두 충족시킨다. 복합연비는 13.7km/L로 동급 최고 수준을 기록하며, 여기에 이산화탄소 배출량도 125g/km로 낮춰 저공해 가솔린 엔진을 추구하는 소비자 니즈를 충족시킨다.

TCe 260 엔진은 독일 게트락(GETRAG) 7단 습식 듀얼클러치 트랜스미션과 완벽한 조화를 이루며, 최고출력 152마력, 최대토크 26.0kg.m의 역동적인 성능을 구현한다. 또한, 전 트림 기본사양인 패들 시프트를 적용해 운전 재미까지 더했다.

이어 1.6 GTe는 CVT와 조합을 이뤄 운전자에게 경제적이면서도 안정적인 드라이빙 경험을 제공한다. 여기에 D-스텝(step) 기능을 적용해 자동변속기 느낌도 즐길 수 있으며, 123마력의 출력과 13.4km/L의 뛰어난 연비로 경제성까지 얻을 수 있다.

동급에서 가장 낮은 차체 높이(1570mm)와 가장 높은 최저지상고(186mm)가 절묘하게 빚어낸 XM3의 실루엣은 세단처럼 날씬하면서도 SUV답게 견고하다. 충분히 확보한 최저지상고는 SUV에 걸맞은 외관은 물론, 넓은 운전 시야까지 확보해준다.

또한, 뒷좌석 승객의 편안함도 놓치지 않았다. 동급 최상위 수준의 2열 무릎 공간 및 어깨 공간을 마련했으며, 트렁크 용량(513L)도 넉넉하다.

실내는 운전자 중심의 프리미엄 하이테크를 빠짐없이 갖추고 있다. 소프트 폼 소재와 모던 메쉬 및 헥사곤 데코레이션으로 고급스러움을 더했으며, 10.25인치 TFT 클러스터와 인체공학적인 세로형 플로팅 타입 이지 커넥트 9.3인치 디스플레이는 가독성과 시인성을 모두 충족시킨다. 특히, 이지 커넥트 9.3인치 디스플레이의 표면적은 272㎠로 동급 최대의 실면적 사이즈를 갖추고 있다.

이외 동급 최초로 주차 조향 보조 시스템과 360° 주차 보조 시스템을 적용해 주차 편의성까지 배려했으며, 르노삼성차 최초로 차량 원격 제어기능인 ‘이지 커넥트’를 탑재해 원격 차량 상태 관리, 위치 찾기 및 목적지 차량 전송, 무선 업데이트 등이 가능하다. 

XM3의 가격은 1.6 GTe 1719만원~2140만원, TCe 260 2083만원~2532만원(개소세 1.5% 기준)이다.

르노삼성 김태준 영업본부장은 “SUV의 장점과 세단의 편안함을 모두 원하는 고객들에게 최상의 선택은 XM3다”면서 “여기에 동급 최고 수준의 연비와 편의사양, 그리고 차별화한 하이테크 인테리어에 가격경쟁력까지 더했다. 더 많은 고객들이 XM3와 함께 ‘더욱 다양한 경험’을 즐기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