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중국형 셀토스 ‘올 뉴 KX3’ 공개…G1.5 엔진·IVT 조합
  • 신승영
  • 좋아요 0
  • 승인 2019.11.22 16:07
기아차, 중국형 셀토스 ‘올 뉴 KX3’ 공개…G1.5 엔진·IVT 조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차가 22일 개막한 2019 광저우모터쇼에서 중국형 셀토스 ‘올 뉴 KX3’를 공개했다.

신차는 최근 치열한 경쟁이 펼쳐지는 중국 SUV 시장을 겨냥해 고급스럽고 넉넉한 실내 공간과 볼륨감 넘치는 디자인, 그리고 다양한 첨단 안전 및 편의 사양 등을 갖췄다.

파워트레인은 최고출력 115마력(ps)의 스마트스트림 G 1.5 엔진과 IVT 무단변속기가 탑재됐으며, 복합연비는 18.5km/ℓ이다. IT 기반 커넥티비티 서비스에 대한 시장의 요구를 적극 반영해 기아 텔레매틱스 서비스인 UVO가 적용됐다.

둥펑위에다기아 총경리 리펑(李峰) 부사장는 “올 뉴 KX3는 자아를 실현하고 삶을 향유하고자 하는 2030 세대에게 최고의 선택될 모델”이라면서 “고급스럽고 강인한 디자인과 차급을 뛰어넘는 공간, 고효율 파워트레인과 다양한 첨단 기술 사양을 앞세워 B세그먼트의 강자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소개했다.

한편, 기아차는 이번 광저우모터쇼에서 ‘올 뉴 K3 EV’를 최초로 공개하고, 쿠페형 콘셉트 SUV ‘퓨처론’ 등을 전시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