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이샷] 제네시스 두 번째 SUV ‘GV70’…독창적인 포물선 캐릭터라인
  • 신화섭
  • 좋아요 0
  • 승인 2019.10.17 09:29
[스파이샷] 제네시스 두 번째 SUV ‘GV70’…독창적인 포물선 캐릭터라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네시스 GV70 프로토타입 (사진제공:ㅈ[
제네시스 GV70 프로토타입 (사진제공:S. Baldauf/SB-Medien)

제네시스 브랜드의 두 번째 SUV인 GV70이 독일 뉘르부르크링 서킷에서 포착됐다. GV80 출시가 임박한 가운데, 제네시스가 후속작을 빠르게 준비하며 SUV 라인업 확장에 박차를 가하는 모양새다.

GV70은 GV80보다 작은 차체를 기반으로, 둥글고 고급스러운 라인의 전면과 날렵한 인상의 후면 디자인이 돋보인다.

제네시스 GV70 프로토타입 (사진제공:S. Baldauf/SB-Medien)
제네시스 GV70 프로토타입 (사진제공:S. Baldauf/SB-Medien)

전면은 커다란 그릴이 대부분의 면적을 차지하고 있다. 제네시스의 디자인 아이덴티티인 오각형 방패 모양 크레스트 그릴이 적용될 전망이다. 그릴의 모서리는 G80이나 G70, 혹은 이전에 포착된 GV80 프로토타입 대비 둥글게 처리됐다.

제네시스가 G90부터 이어온 상·하단 분리형 헤드램프가 적용되어 있으며, 또 다른 시그니쳐인 쿼드 램프도 적용됐다. 이외 범퍼 역시 대부분이 에어 인테이크로 이뤄져 있다.

제네시스 GV70 프로토타입 (사진제공:S. Baldauf/SB-Medien)
제네시스 GV70 프로토타입 (사진제공:S. Baldauf/SB-Medien)

측면은 GV80 대비 긴 보닛 라인 비율을 바탕으로 역동성을 강조했다. A필러부터 C필러까지 이어지는 크롬 장식 라인과 C필러 뒤쪽 쿼터글래스가 날렵한 인상을 더한다. 후륜 브레이크 디스크가 전륜 대비 눈에 띄게 작다. 이외 보닛 측면 라인부터 리어램프 하단까지 이어지는 독특한 포물선 캐릭터라인이 적용됐다.

제네시스 GV70 프로토타입 (사진제공:S. Baldauf/SB-Medien)
제네시스 GV70 프로토타입 (사진제공:S. Baldauf/SB-Medien)

후면은 수평 라인을 강조했다. 리어 범퍼 및 리어 램프 부분이 모두 가로로 길게 놓여 있다. 리어램프도 헤드램프처럼 상·하단으로 분리되어 있다.

G90, GV80 등과 동일하게 전면 그릴 모양과 유사한 모양의 배기구를 적용했다. 대신, 앞서 말한 두 차와는 다르게 그릴을 90° 회전한 모양이다.

제네시스 GV70 프로토타입 (사진제공:S. Baldauf/SB-Medien)
제네시스 GV70 프로토타입 (사진제공:S. Baldauf/SB-Medien)

GV70의 파워트레인은 아직 알려진 바 없다. 다만, 날렵한 라인과 낮은 차체 디자인, 스포츠 주행에 적합한 낮은 편평비의 타이어를 장착한 점으로 보아 고성능 파워트레인이 탑재될 가능성이 높다.

GV70은 내년 디자인과 세부 사양 등이 공개될 전망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