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PHEV 세단 C350 e 국내 출시…가격 6400만원
  • 신화섭 인턴
  • 좋아요 0
  • 승인 2019.04.19 14:43
메르세데스-벤츠, PHEV 세단 C350 e 국내 출시…가격 6400만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C 클래스 라인업에 PHEV 모델을 추가했다.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19일 ‘더 뉴 C 350 e’를 국내 공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벤츠가 국내 두 번째로 선보이는 PHEV 모델이다.

신차는 최고출력 211마력, 최대토크 35.7kg·m의 2.0L 직렬 4기통 터보차저 엔진과 82마력 34.7kg·m 전기 모터를 탑재했다.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 데 5.9초가 소요되며, 최고 속도는 250km/h다. 6.4kWh 고전압 리튬이온 배터리를 장착해 도심에서는 순수 전기모드로 15km까지 주행 가능하며 이때 최고속도는 130km/h다.

순수 전기 주행 모드인 E-모드뿐 아니라 하이브리드, E-세이브, 충전 모드 등 4가지 구동 모드를 제공한다. 특히, E-모드로 주행 시 가속페달에서 발을 떼도록 신호를 주거나, 엔진 작동이 필요할 경우 진동 신호로 알려주는 햅틱 액셀러레이터 페달이 탑재됐다.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데이터를 바탕으로 회생 제동과 글라이딩 기능이 작동되는데, 특히 글라이딩 기능은 운전자가 가속 페달에서 발을 떼면 최고 160km/h에서 엔진 작동을 멈춰 불필요한 에너지 소비를 최소화한다.

여기에 안전 기술 프리-세이프를 비롯해 능동형 사각지대 어시스트, 능동형 차선 유지 어시스트, 평행 주차 및 직각 자동 주차, 자동 출차까지 가능한 액티브 파킹 어시스트 및 반자율주행 기능을 제공하는 드라이빙 어시스턴트 패키지를 탑재했다.

또한, 에어매틱 에어 서스펜션이 탑재되어 주행시 편안한 승차감을 제공하며 차량 컨디션을 원격으로 확인하고 사전 온도 조절 등이 가능한 메르세데스 미 커넥트를 탑재하는 등 편의사양도 뛰어나다.

한편, 메르세데스-벤츠는 더 뉴 C 350 e 리튬이온 배터리에 대해 주행거리 제한 없이 10년간 무상보증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판매가격은 부가세 포함 6400만원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