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새해 1월부터 전차종 파격 프로모션…"안 사면 손해"
  • 전승용 기자
  • 좋아요 0
  • 승인 2018.01.02 09:27
쉐보레, 새해 1월부터 전차종 파격 프로모션…"안 사면 손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GM이 새해를 맞아 1월 한 달간 ‘쉐보레 슈퍼 세이프티 페스티벌’을 열고 파격적인 차종별 구입 혜택을 제공한다고 2일 밝혔다. 

 

우선, 2017년 생산분 스파크, 말리부, 트랙스를 구입하는 고객에게는 100만원의 현금 할인를 비롯해 무이자 할부 및 최대 72개월 슈퍼 초장기 할부 프로그램이 적용된다. 72개월 슈퍼 초장기 할부를 통하면 스파크 월19만원,트랙스 월29만원, 말리부는 월47만원에 구입할 수 있다.

또, 2000cc 이하 쉐보레(대우차 포함) 차량 보유 고객이 말리부를 구입하면 50만원 추가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말리부 체인지업’ 프로그램이 도입된다.

크루즈는 2017년 생산분 일부에 200만원 현금 할인 또는 최대 60개월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임팔라와 올란도, 캡티바는 연중 최고 혜택을 제공했던 지난달과 동일한 혜택을 이달에도 제공해 임팔라는 최대 9%, 올란도 200만원, 캡티바 300만원이 각각 할인된다.

카마로SS는 2017년 생산분 일부에 최대 270만원의 할인을, 다마스와 라보는 기존 보유 고객이 재구매 시 50만원의 특별 할인을 제공한다. 아베오는 일부 차종에 한해 최대 250만원까지 할인 혜택이 적용된다.

한국GM 백범수 전무는 “쉐보레 슈퍼 세이프티 페스티벌을 통해 쉐보레 고객들이 안전뿐 아니라 폭넓은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