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9만원짜리 중국 SUV ‘켄보 600’…중국의 습격 통할까?
  • 김상영 기자
  • 좋아요 0
  • 승인 2017.01.11 15:35
1999만원짜리 중국 SUV ‘켄보 600’…중국의 습격 통할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에서 생산된 승용차의 판매가 시작될 예정이다. 인천 남구에 위치한 중한자동차는 오는 18일, 중국 ‘북기은상기차’가 제작한 중형 SUV ‘켄보 600(KENBO 600)’의 신차발표회를 열고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할 계획이다.

 

중한자동차는 북기은상기차의 한국 내 독점수입법인으로 현재 경상용차 ‘CK 미니트럭’, ‘CK 미니밴’ 등을 판매하고 있다. 중한자동차는 켄보 600을 통해 라인업을 확대하고, 향후 다양한 신차를 판매할 발판을 마련하겠다는 계획이다.

‘샤오미’, ‘화웨이’ 등을 통해 중국 제품에 대한 거부감이 많이 줄어들었다. 오히려 그들의 ‘가성비’가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켄보 600도 이들과 크게 다르지 않다. 국산차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한국 시장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켄보 600은 모던, 럭셔리 등 두가지 트림으로 판매되며, 가격은 각각 1999만원, 2099만원이다. 가격이 저렴하다고 ‘깡통’을 생각하면 오산이다. 국산차와 비교해도 손색이 없는 다양한 편의 및 안전장비를 꼼꼼하게 갖췄다.

외관 및 실내 디자인이 언뜻 일본 브랜드를 떠올리게 하지만, 괴상하거나 흉칙하지 않다. 꽤 고급스럽단 느낌도 얼핏 든다. 켄보 600은 길이 4695mm, 너비 1840mm, 높이 1685mm, 휠베이스 2700mm의 크기로 현대차 투싼보다 조금 더 크다. 17인치 알로이휠에는 금호타이어가 적용됐다.

 

여기에 최고출력 147마력, 최대토크 21.5kg.m의 성능을 발휘하는 1.5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이 탑재됐다. 중국 브랜드의 다운사이징 터보 엔진이 못 미더울수도 있겠지만, 북기은상기차는 터보 엔진의 명가 ‘사브(SAAB)’를 인수해 그들의 기술과 특허를 사용한다. 

CVT 변속기가 조합됐으며, 이 변속기는 최초의 CVT 변속기를 선보인 ‘DAF’의 자회사인 ‘펀치 파워트레인’이 제작했다. 중국의 20여개 브랜드가 이 회사의 변속기를 쓰고 있다. 

 

불과 10년 전만해도 중국이 제작한 자동차의 안전성은 형편없었다. 충돌 테스트에서 단 한개의 별을 받지도 못할 때가 있었다. 하지만 최근 중국차는 안전에 대한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켄보 600는 차체의 약 60% 가량을 초고장력 강판을 사용해 만들었다. 6개의 에어백이 적용됐고, 차체 자세 제어 시스템, 차선이탈 경보 시스템, 힐 어시스트, 후방경보 시스템 등이 탑재됐다. 

 

열선이 내장된 전동시트, 크루즈 컨트롤, 레인 센싱 와이퍼, 제논 헤드램프, LED 주간주행등, LED 리어콤비네이션 램프, LED 방향지시등 아웃사이드 미러, 8인치 센터모니터, 전좌석 원터치 세이프티 파워 윈도우, 오디오 스트리밍이 가능한 블루투스 핸즈프리, 리클라이닝이 가능한 2열 시트 등이 적용돼 편의성도 뛰어난 편이다. 

중한자동차는 차체 및 일반부품, 엔진 및 구동부품에 대해서는 3년/6만km, 정화용 촉매와 전기제어장치에 대해서는 5년/10만km의 보증수리를 진행할 계획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