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기아차, 중국 고객만족도 '역대 최고 성적'…신형 아반떼 등 '1위 싹쓸이'
  • 전승용 기자
  • 좋아요 0
  • 승인 2016.09.27 12:33
현대기아차, 중국 고객만족도 '역대 최고 성적'…신형 아반떼 등 '1위 싹쓸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기아차가 중국 고객만족도 조사에서 역대 최고 성적을 기록하며 상품성 및 서비스 부문에서의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현대기아차는 27일, 중국질량협회가 발표한 ‘2016 고객만족도 조사(CACSI)’에서 베이징현대의 신형 아반떼(현지명 링동)와 신형 투싼 등 5개 차종, 둥펑위에다기아의 신형 스포티지(현지명 KX5), K3 등 3개 차종 등 총 8개 차종이 차급별 종합 만족도 및 올해의 신차 부문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중국 고객만족도 조사’는 중국 정부 산하기관인 중국질량협회의 고객업무부가 주관하는 중국 최고 권위의 소비자 만족도 조사다. 매년 농업, 공업 분야의 강철, 기계, 자동차 등 다양한 업종에 걸쳐 고객 방문 면담 방식으로 진행된다.

▲ 현대 링동(현지명 아반떼)

올해 자동차 부문 평가는 총 50개 메이커, 58개 브랜드의 176개 차종을 대상으로 중국 주요 65개 도시에서 조사가 진행됐다. 차량의 성능, 설계, 품질신뢰성, 정비 및 판매서비스 등 다양한 항목에 대한 평가를 바탕으로 차급별 종합 만족도, 판매 서비스 만족도, 정비 서비스 만족도 등 3개 부문의 순위를 발표했다.

올해의 신차 부문에서는 베이징현대의 신형 아반떼와 둥펑위에다기아의 신형 스포티지가 각각 ‘2016년 올해의 신차’ 중형 승용차, 중형 SUV부문에서 1위에 올랐다.

차급별 종합 만족도의 경우 승용 부문에서는 베이징현대의 베르나(국내명 엑센트), 밍투 및 둥펑위에다기아의 K3, K5(구형) 등 4개 차종이 1위에 선정됐다. 또, SUV 부문에서는 베이징현대의 신형 투싼, ix35(구형 투싼ix)이 공동 1위를 차지했다. 

▲ 기아 KX5(현지명 스포티지)

정비 서비스 만족도에서는 베이징현대가 81점으로 3년 연속 1위를 기록했고, 둥펑위에다기아가 3계단 올라 2위에 이름을 올렸다. 판매 서비스 만족도에서도 베이징현대와 둥펑위에다기아가 모두 2계단 상승해 공동 3위를 기록했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이번 평가 결과는 중국 자동차 시장의 성장세 둔화와 저가 경쟁력을 앞세운 로컬 업체의 공세 속에서도 역대 최고 성적을 달성한 것으로 그 의미가 크다”면서 “앞으로도 현대ㆍ기아차는 최고 수준의 상품 경쟁력을 바탕으로 현지 특성을 반영한 전용 모델 투입 등으로 중국 내에서 위상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