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종별기사보기
차종별 기사검색 close
> 칼럼·분석
[스케치북] 기아차, 모하비 후속 포기?…쏘렌토보다 큰 SUV 유력
독일 프랑크푸르트=이완 특파원  |  w.lee@motorgraph.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3.23  22:08:21
트위터 페이스북 구플러스 네이버밴드 카카오스토리

기아차가 올해초 열린 '2016 디트로이트모터쇼'에서 선보인 SUV 콘셉트카 텔루라이드(Telluride)가 높은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미국 디자인센터에서 제작한 모델답게 큰 덩치에 픽업 느낌까지 물씬 나는 스타일을 하고 있는데요.

 

텔루라이드가 공개되면서 많은 사람들은 모하비의 후속에 대한 이야기들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심지어 포털 검색창에는 텔루라이드 가격과 출시 일정이 연관 검색어로 등장했고, 최근에는 일부 매체를 통해 모하비 후속으로 빠르면 내후년 출시될 수 있을 거란 얘기도 나왔습니다.

# 모하비 후속 아닌 쏘렌토 윗급?

하지만 차량 개발에 대해 잘 알고 있는 현대기아차 관계자의 따르면 현재 모하비 후속은 준비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오히려 그보다는 쏘렌토 윗급이 유력하게 얘기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기아차 모하비

쏘렌토 윗급과 모하비 후속은 결국 같은 것 아니겠냐 반문할 수 있겠지만 그렇지 않습니다. 일단 쏘렌토 윗급 SUV의 경우 앞바퀴굴림을 기본으로 한 모노코크 바디 모델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반면 모하비는 뒷바퀴굴림을 기본으로 한 프레임 바디 모델이죠. 구조 자체부터 지향점이 많이 다르다는 겁니다. 

모하비는 엔진과 변속기 등이 프레임(틀)과 함께 구성되고 이 위에 차체(바디)가 올려집니다. 이런 차들은 승차감 보다는 오프로드 등 험로 주행에 유리합니다. 일부 스포츠카에도 프레임 타입이 적용되기도 하지만 프레임 바디는 여전히 오프로더의 상징처럼 얘기되고 있습니다.

반면에 모노코크 타입은 하체와 바디로 나뉜 프레임 타입과 달리 하부의 틀 없이 차체가 하나의 형태로 이뤄진 것을 의미합니다. 승차감과 공간 활용이 좋아 요즘 도심형 SUV는 거의 모노코크 형태를 하고 있다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 나온다면 미국부터, 한국은 상황에 따라

기아차가 모하비 대신 쏘렌토 윗급 SUV를 만드려는 이유는 미국 등 해외 시장을 겨냥했기 때문으로 보입니다. 미국에 출시되면 도요타 하이랜더나 포드 익스플로러 등이 직접적인 경쟁 상대가 될 수 있겠는데요. 3열까지 좌석을 고려한 패밀리 SUV의 형태가 되지 않겠나 싶습니다.

▲ 기아차 쏘렌토

특히, 쏘렌토의 스타일을 잘 보시면 알겠지만 현재 판매되고 있는 쏘렌토는 초기 모델에 비해 좀 더 미니밴에 가까운 구조를 하고 있죠. 새로운 SUV에도 이런 디자인이 반영이 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엔진도 현재 미국에서 판매되는 쏘렌토(3.3리터 가솔린)보다 한 단계 높은 3.5리터 V6 가솔린 엔진이 장착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바로 텔루라이드 콘셉트카에 탑재된 엔진이죠.

만약 국내에 출시하려면 디젤 엔진이 필수적으로 장착돼야 하겠죠. 그런데 아직까지는 어떤 구체적인 결정도 나지 않은 상황입니다. 특히, 모하비에 들어간 3.0리터 급 디젤 엔진을 장착하려면 비용 부담이 크기 때문에 기아차 입장에서도 신중하게 접근하는 것 같습니다. 

# 모하비 후속에 대한 부담?

모하비 후속이 아닌 쏘렌토 윗급을 준비하는 이유는 뭘까요? 일단 미국에서 중형 SUV 시장이 더욱 커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미니밴과 같은 패밀리 SUV를 더 선호하는 경향이 늘어나니 오프로더 타입의 모하비 후속을 개발은 부담이겠죠.

▲ 기아차 텔루라이드 콘셉트카

더구나 모하비는 국내에만 판매되는 모델입니다. 현대기아차가 내수 시장만을 위해 투자하는 건 그간 모습으로 봤을 때 가능성이 희박해 보입니다.

특히, 눈높이가 높아진 운전자들의 요구에 맞추다 보면 유럽 프리미엄급 SUV와 가격적인 면에서 차이가 없어지기 때문에 더욱 기아차로서는 몸을 사릴 수밖에 없을 겁니다.

이에 대해 현대차 한 관계자는 "만약 모하비 후속과 같은 플래그십 SUV가 나와야 한다면 현대나 기아가 아닌 제네시스 브랜드로 가능한 일"이라고 하더군요. 앞으로 어떻게 될지는 상황을 조금 더 지켜봐야 하겠지만, 일단 지금까지로 봐서는 모하비 후속 보다는 쏘렌토 윗급이 나올 가능성이 더 높아 보입니다.

관련기사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플러스 네이버밴드 카카오스토리
최신 뉴스
동영상

모터그래프

(주)모터그래프 | 등록번호: 서울,자00428 | 등록일자: 2013년8월28일 | 제호: 모터그래프 | 발행인: 이승한 | 편집인: 김한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한용
발행소: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미산로 78(성산동, 6층) | 발행일자: 2013년8월28일 | 대표전화: 070-8887-9911 |  Contact us |  기자소개  |  RSS
Copyright © 2013-2015 MOTORGRAPH.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