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GM, 5년간 15개 신차 및 상품성 강화 모델 출시
  • 신승영
  • 댓글 0
  • 좋아요 0
  • 승인 2018.05.11 10:41
한국GM, 5년간 15개 신차 및 상품성 강화 모델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GM이 다양한 신차와 프로모션 활동을 통해 내수 시장 영업 활동을 강화한다.

한국GM 측은 향후 5년 간 주요 세그먼트에 걸쳐 총 15종의 신차 및 상품성 강화 모델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먼저, 이달 쉐보레 뉴 스파크를 필두로 올해 새로운 SUV 이쿼녹스 투입이 확정됐다.

이어 대리점 고객 방문을 늘리기 위해 전국 규모의 마케팅 활동과 지역 사회 연대 강화를 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개시한다. 이달 11일부터 100일 간 쉐보레 대리점을 찾은 고객을 대상으로 매일 1명을 추첨해 경차 스파크를 경품으로 제공한다. 특히, 총 100명의 당첨 고객 중 첫 10명에게는 5월 중 개최될 ‘뉴 스파크’ 신차 출시 행사에 초청할 예정이다.

지역 사회와 함께 ‘네버 기브 업(Never Give Up)’ 캠페인을 선보이며 올해 말까지 내수시장에서 차량 1000대가 판매될 때마다 스파크 1대를 소외 계층 및 지역 커뮤니티에 기증한다.

한국GM 카허 카젬 사장은 “고객과 지역 사회에 보답하고자 하는 열정이 회사 내부에 자리잡고 있으며, 이를 더욱 견고히 해 국내 시장에서 쉐보레의 밝은 미래를 보여드릴 것”이라며, “쉐보레 제품 구매를 고려한다면 이보다 더 나은 기회는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