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취향 저격’ 티볼리 아머 기어Ⅱ 출시
  • 신승영
  • 댓글 0
  • 좋아요 0
  • 승인 2018.05.02 11:09
쌍용차, ‘취향 저격’ 티볼리 아머 기어Ⅱ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차가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힌 티볼리 아머 기어Ⅱ를 새롭게 출시했다.

쌍용차는 지난해 티볼리 아머를 출시하며, 트렌드에 민감한 젊은 고객층을 겨냥해 주문제작형 모델인 기어 에디션을 선보인 바 있다. 기존 기어 에디션을 업그레이드한 새로운 스페셜 모델 ‘티볼리 아머 기어 Ⅱ’는 안전성 및 편의성을 강화한 드라이빙 기어와 다양한 디자인 아이템을 통해 특색 있는 외관을 갖춘 스타일링 기어 등으로 구성됐다. 

드라이빙 기어는 긴급제동보조시스템(AEBS), 전방추돌경보시스템(FCWS), 스마트하이빔(HBA), 차선유지보조시스템(LKAS), 차선이탈경보시스템(LDWS) 등 안전운전과 편의성 향상을 위한 첨단운전자보조기술(ADAS)이 적용된다.

스타일링 기어는 스키드 플레이트, 사이드실, 18인치 타이어 및 블랙휠 등이 기본 장착된다. 주문제작형 모델답게 아웃사이드미러와 리어 LED 윙로고 엠블럼, 도어스팟램프, 블랙휠, 루프컬러, 데칼 등 조합을 통해 나만의 개성을 표현할 수 있다.

티볼리 아머 기어II 판매 가격은 드라이빙 기어 2179만원 ~2384만원, 스타일링 기어 2184만원~2389만원 등이다. 일반모델(A/T)은 가솔린 1811만원~2242만원, 디젤 2060만원~2420만원이다.

쌍용차 관계자는 “상품성 향상에도 기어에디션과 비교해 최대 16만원 인하된 가격으로 첫차를 구매하는 젊은 소비자들의 구매부담을 줄였다”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