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종별기사보기
차종별 기사검색 close
> 업계·정책
쉐보레 신형 크루즈, 수리비·보험료 준중형차 중 최저
김상영 기자  |  sy.kim@motorgraph.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2.16  17:46:34
트위터 페이스북 구플러스 네이버밴드 카카오스토리

한국GM은 16일, 쉐보레 ‘올 뉴 크루즈(All New Cruze)’가 최근 보험개발원이 실시한 ‘RCAR(Research Council for Automobile Repairs, 세계자동차 수리기술연구위원회)’ 테스트에서 동급 최고수준의 수리 손상성을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신형 크루즈는 보험개발원 산하 자동차기술연구소가 신차를 대상으로 자동차 보험료 산정을 위해 실시하는 RCAR테스트에서 국내 준중형차 평균을 크게 상회하는 17등급을 기록했다. 한국GM은 “신형 크루즈 구입 고객은 자차보험료 할인과 동급 최저수준의 수리비로 차량 유지비 측면에서 혜택을 누리게 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국내 판매 신차 출시 전에 실시하는 RCAR 테스트는 경사벽에 차량 전면과 후면 15km/h 충돌 테스트 후 손상성, 수리성 평가를 통해 등급을 결정한다. 차량 손상과 수리성을 복합적으로 반영해 수리비를 산출하고, 최저 1등급부터 최고 26등급으로 구분해 16등급을 기준으로 1개 등급이 올라갈 때마다 자차 보험료가 5%씩 할인된다.

한국GM 차량안전개발본부 김동석 전무는 “신형 크루즈의 동급 최고 수준의 수리 손상성 결과는 최고의 제품안전성은 물론, 주요 부품의 충격흡수 성능과 파손 복구까지 고려한 최적의 설계, 합리적인 부품 가격이 반영된 결과”라고 말했다. 

신형 크루즈는 차체의 74.6%에 이르는 광범위한 범위에 초고장력 및 고장력 강판이 적용됐고, 고장력 강판보다 높은 인장강도의 소부경화강(PHS: Press Hardened Steel) 적용이 확대돼 외부 충격에 의한 차체 변형이 최소화됐다.

또 사각지대 경고시스템(SBSA: Side Blind Spot Alert), 전방충돌 경고시스템(FCA: Front Collision Alert), 자동주차 보조시스템(APA: Advanced Parking Assist), 전좌석 안전벨트 경고 시스템, 급제동 경고 시스템, 스마트 하이빔 등의 첨단 안전장비도 탑재됐다. 

신형 크루즈는 한국GM 군산공장에서 생산되며, 이달 하순부터 본격적인 출고가 시작된다. 신형 크루즈의 가격은 1890만원에서부터 2478만원까지다.

관련기사
김상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플러스 네이버밴드 카카오스토리
최신 뉴스
동영상

모터그래프

(주)모터그래프 | 등록번호: 서울,자00428 | 등록일자: 2013년8월28일 | 제호: 모터그래프 | 발행인: 이승한 | 편집인: 김한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한용
발행소: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미산로 78(성산동, 6층) | 발행일자: 2013년8월28일 | 대표전화: 070-8887-9911 |  Contact us |  기자소개  |  RSS
Copyright © 2013-2015 MOTORGRAPH. All rights reserved.